알고 싶은 선거

HOME > 미래유권자 > 선거아카데미 > 알고 싶은 선거
좋아요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작성자 : 슈퍼관리자 등록일 : 2016-08-09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1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2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3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4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5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6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7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8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9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10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11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12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관련이미지 14 

.

 

 

오늘의 선거역사 11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가 된 스웨덴

20세기 초 스웨덴의 국민들은 유럽과 신대륙으로

새로운삶을 잦아 떠났다.

그 인원은 100만 명, 전 인구의 1 /6 수준이었다.

공업화가 이뤄지고농민의 도시 집중, 노동계급의

형성 등 다른유럽 국가의 경험을 뒤따르딘 스웨덴

에서 심각한사회 갈등은 당연한결과였다.

결국 19세기 말에서 1930년대 초에 이르기까지

스웨덴은 극심한 대립을 경험했다.

1909년의 대파업은 실패로 돌아갔지만 공산당과

보수적 부르주아지들은 스웨덴에서도 대립했다.

스웨덴이 지배하던 핀란드도 좌우익의 갈등으로

내전을 겪었고, 스웨덴에서도 내전이 발생했다.

1931 년은 특히 위기감이 고조되는 해였다.

성장률은 마이너스 6%를 넘겼고 실업률은

25%를웃돌았다.

거기에 경제적 빈곤 타파를 부르짖는 농민들의

봉기 진압 오문등에 군대가 5 명의 시위자를 사살한

사건은 스웨덴을 일족즉발의 분위기로 몰아넣었다.

이 오문갬1 정부의 강경 진압과고幽한시위를

동시에 비판하며 나선 정당이 있었다.

사회민주노동당, 약징 사민당이 었다.

이들은좌파로서 공산당과도 연대하고 있었으나

볼셰비키 류의 급진사회주의 혁명과는선을그었다.

사회민주당 경제 정책의 설계자는 비기 꾸 2 人였다.

“우리는 몇 십 년, 몇 백 년 후에나 잦아올 낙원을

준비하며 살아가는 것이 아니다. 낙원이란 인류

역사의 시작에도 없었고 마지막에도 없을 것이다."

즉 혁명 한 번으로 펼쳐지는새로운 낙원을꿈꿀

것이 아니라 낙원을 만드는 과정에 힘을 기올이자는

비기꾸 2 人의주장이었다.

이후 1932년 9월 17일 스웨덴 국민들은 역사적인

선택을 했다. 사민당에 의회의 고~ 의석을주어

집권당으로삼은것이었다.

사민당의 지도자로총리가 된 ‘알 페르 한손’은

스웨덴 국민들에게 국가는 ‘국민의 집’이라는

JH 넘을저!Al했다.

학력이라고는 초등학교 4학년을 다닌 것이 전부이고

사환부터 시작하여 글자그대로 ‘근로 대중’의

삶을 살았던 알 페르 한손의 사민당은 사회구성원

간의 우애와 연대, 상호 지원, 타인에 대한 배려,

사회 전제의 이익에 대한 헌신 등 인간의 가슴속에

있는 가장 따뜻하고 고상한 가지를 추구했다.

1930넌대는 미국 발 대공왕이 세계를 덮진

시기였고, 전 세계 정부가 대공황의 여파에

허우적거릴 때 스웨덴 정부는세계 죄조로 케인스

주의적인 수요 부양 정잭을 도임하여 위 기를 극복했다.

그리고 1933년의 건설 노동자 대파업 등을 거지면서

사민당정부는사회적 대타협을이뤘다.

좌파정당이면서도우익에가깝던농민당과손을

집았고 대중의 이익을꾸준히 대변하면서도자본

가들의 이해관계를심각하게 짐해하지 않도록

신중을 기하던 사민당 정부는세겨囚의 모델이

될만한 1938년의 살트셰바덴 합의로 대타협을

성사시켰다.

살트셰바덴은 스웨덴 굴지의 대기업이자 스웨덴

경제 규모의 30%를 자지한다는 굴지의 대기업

발렌베리 가문이 조성한휴양지였다.

몇 년간의 밀고 당기기와 국내외적 격변 속에서

스웨덴 노사정은 그 후 수십 년 스웨덴의 근간이

될 타협안을 발표하는 네 성공했다.

노동자는 경영자의 경영권을 보장하고

경영자는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술 혁신에 힘쓰며,

가장 중요한 합의, “기업 이익금의 85%를

사회복지재원으로 내놓는다."라는 것이었다.

이렇게 스웨덴은 국가의 개임 없이 노사 간의 평화

협상과 복지 재원을 확보한 복지국가가 되었다.

그 결과 낡은 것을 타파하고 새로운 유토피아를

건설하자는 아름다우나 희생을 낳았던 실험으로부터

벗어난스웨덴사민당정부는그후장장 44년이라는

세월 동안 장기 집권의 영광을 누리게 되었다.

첨부파일 : 1123123123123123.png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들을 사용하고자 할 경우에는 담당부서와 사전 협의 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콘텐츠 만족도

평가하기

- 담당부서 : 미디어과 / 02-507-4351